The note of Legendre

S대 총학 선거의 유권자 명부 바꿀 것인가 논란

Routine
반응형
이번 서울대 총학 선거에서 투표율이 기준에 미치지 못해 선거본부에서 선거의 유권자 명부를 바꾸어 선거를 유효하게 하자고 선관위한테 주장을 했다고 합니다. 왜 이런 상황이 사사오입 개헌처럼 억지스러운 주장으로 보일까요. 유권자 명부는 본래 선거가 시작하기 전에 결정해놓고 시작하는 게 상식적인데요. 66명이 부족해서 투표율이 넘지 못했다면 투표 기간을 선관위와 선본 대의원들이 투표 기간 연장을 의결해서 연장 투표를 하거나, 아니면 대표자 회의에서 유효 투표율 기준을 내려야 하거나, 이도 저도 할 수 없다면 재투표를 시행해야 할 문제입니다. 그것이 당선 근거가 없는 선본이 총학으로 출범하는 최악의 논란을 불러올 상황을 피할 수 있는 상황이죠.

총학 투표에 무관심하게 투표를 하지 않았던 사람들도 이번 사태에 대해 책임이 없다고는 할 수 없겠네요. 투표할 수 있는 권리를 왜 사용하지 않는 건가요, 학교 총학생회에 대해 자신의 의견을 표현할 수 있는 가장 쉽고 좋은 기회인데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