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 다듬기

2009. 9. 20. 13:03

 


  1. 위 문장은 세가지 해석이 가능합니다. -> 위 문장은 세 가지로 (해석합니다, 해석됩니다, 해석이 됩니다, 해석될 수 있습니다.)
    가지는 의존 명사이기 때문에 '세'와 띄어 쓰고
    '해석이 가능합니다'는 it is (im)possible to~의 번역투 표현으로 다듬으면 위와 같이 됩니다.
  2. 당신이 갖고 있는 지식과 경험 -> 당신의 지식과 경험
    갖고 있는에서 진행형의 의미를 더하는 보조용언 '있다'는 상태의 지속을 뜻하는데, '가지다' 단어 본래가 상태의 의미를 지니므로 불필요한 중복입니다. 지식이나 경험 따위는 가지는 게 아니라, 쌓는 대상이므로 '당신이 쌓은 지식과 경험'이라 해도 됩니다. 지식과 경험이 주어인 '당신'과 연관되는 게 문맥상 당연하므로 동사를 생략하고 두 수식 관계를 하나로 묶었습니다.
  3. 의사를 수십명 만났습니다 -> 의사를 수십 명 만났습니다
    단위 명사는 항상 띄어 씁니다.
  4. 사장에게 감이라는 것이 있거든요 -> 의사에게 감이 있거든요
    군더더기를 없앴습니다.
  5. 세부 일정은 차후에 알려드리도록 -> 세부 일정은 다음에 알려 드리도록
    차후는 지금부터 이후라는 뜻이므로 그 자리에는 추후가 더 적합하지만 (추후 표제어를 찾아볼 때 추후에 알려 드린다는 비슷한 예문이 표준국어대사전에서 나온다) 차후나 추후의 구분을 하기보다 알기 쉬운 우리말인 이제와 다음을 쓰는 게 더 적절합니다. 보조용언 '드리다'는 용언 어간과 띄어 씁니다.
Posted by 세레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47)
Science (283)
ars boni et aequi (55)
Routine (83)
Language (23)
Q&A (1)
me2day (1)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